'팔리아치' 부터 '카르멘' 까지...대전시립합창단 오페라 열린다 _ 중도일보
Name 합창단
Date 22/12/01

대전시립합창단 기획연주회 '오페라 아리아와 합창'이 12월 1일 오후 7시 30분 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에서 열린다.

전임지휘자 김동혁의 지휘로 연주되는 이번 공연은 클래식 음악 저변 확대를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음악평론가 장일범의 재치 있는 해설로 오페라를 처음 접하는 관객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다.

대전의 젊은 현대무용단으로 주목받는 '메타댄스프로젝트(Meta Dance Project)'팀과 팀파니 김용래, 타악기 강나현과 더불어 대전시립합창단 성향제, 박현경, 오미령, 백종순, 채병근, 윤부식, 유승문, 정장호 단원이 오페라 등장인물의 배역을 맡는다.

이번 프로그램 중 '광대들'이라는 뜻을 가진 레온카발로(R.Leoncavallo)의 '팔리아치(Pagliacci)' 는 19세기 후반, 이탈리아 칼라브리아 지방의 몬탈토에서 일어나는 치정 살인극을 보여준다. 광대 토니오가 부르는 프롤로그의 내용을 담은 아리아 '이제 시작해도 될까요?'를 시작으로 종의 합창 '피리 소리다! 모두 교회로 갑시다!'와 처절하고 드라마틱한 아리아 '의상을 입어라!'를 부를 예정이다.



프랑스 소설 '동백꽃 여인'을 원작으로 한 '라 트라비아타(La Traviata)'는 사실주의 오페라의 시초가 되었다는 점에서 음악사에 중요한 인물로 남은 '베르디(G.Verdi)'의 유명한 작품 중 하나다. 세상 근심을 모두 잊고 즐겁게 마시자는 내용의 대표 아리아 '축배의 노래'를 시작으로 왈츠와 이중창, 합창, 아리아로 연결되는 무대를 공연한다.

마지막을 장식할 오페라는 팜므파탈 집시의 강렬한 사랑 이야기를 다룬 '비제(G.Bizet)'의 '카르멘(Carmen)'으로 운명적이지만 잘못된 만남이 결국 파탄을 일으키는 사실주의적 비극 내용을 담았다. '하바네라'를 시작으로 '집시의 노래', 다양한 광고 음악에 쓰여 전주만 들어도 익숙한 '투우사의 노래'와 '여기다! 그들이 여기에 있다!'의 합창곡으로 대미를 장식한다.

공연 예매는 대전시립합창단 홈페이지, 대전예술의전당 홈페이지, 인터파크에서 할 수 있다.


윤주원 기자 sob2st@
Total Record 660   |   4 / 66 Page
공지형 게시판 리스트
No Title Date
630 대전 서구, 황홀한 사랑 담은 '셰익스피어 인 러브' 공연 _ 충청일보 23.03.08
629 대전시립합창단, 사랑에 관한 황홀한 텍스트 '셰익스피어 인 러브' _ 신아일보 23.03.08
628 대전시립합창단, 어린이 음악회 '장화신은 고양이' 개최 _ 대전일보 23.02.21
627 [문화소식] 대전시립합창단 어린이음악회 '장화 신은 고양이' _ 중도일보 23.02.21
626 볼수록 빠져드는 영리함 ‘장화 신은 고양이’ _ 금강일보 23.02.21
625 대전시립합창단, 어린이 음악회 '장화 신은 고양이' _ 디트뉴스24 23.02.21
624 [문화N현장] ‘보이는 소리’ 등 새봄 맞아 전시·공연 풍성 _ KBS 뉴스 23.02.09
623 대전시립합창단 ‘산타클로스와 깜짝 성탄 선물’ _ 금강일보 22.12.19
622 합창 선율로 전하는 '산타클로스와 깜짝 성탄 선물' _ 중도일보 22.12.19
621 대전시립합창단, '산타클로스와 깜짝 성탄 선물' 무대 올라 _ 신아일보 22.12.15

(35204)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대로 135 대전예술의전당 내   |    대표전화 : 042-270-8365   |   팩스번호 : 042-270-8369

Copyright 2019 All right reserved.

  • 합창단 페이스북 바로가기
  • 합창단 유튜브 채널 바로가기